017

(ongoing) 

Art space, Commercial, Landscape







그러므로 이제 당신은 걸어가고, 주위를 둘러보고, 하늘을 올려다보고, 손을 흔들고, 아무도 없는 곳을 향해 말을 걸고, 나직이 읊조리고, 주문을 걸고, 스스로 주문에 걸리고, 바람에 홀리고, 바람의 결에 휘청이고, 새소리에 귀 기울이고, 바람과 새를 따라 걷고, 돌부리에 채이고, 주저앉고, 관망하고, 무릎을 끌어안고, 아무것도 기다리지 않고, 그렇게 무언가를 기다리고, 어둠이 서서히 다가오다 멀어지는 것을 지켜보고, 다시 일어서고, 부신 눈을 비비고, 발견하고, 다가가고, 멀어지고, 사라지고, 다시 나타나고, 돌아보고, 눈을 가리고, 안개를 헤치고, 허공에 손을 휘젓고, 발길질 하고, 낭떠러지를 만나고, 몸서리치고, 눈물짓고, 바닥에 패인 눈물 자국을 지우고, 이름을 쓰고, 그리워하고, 그 이름을 부르고, 망설이다 손을 내밀고, 악수하고, 미소짓고, 서로의 눈을 들여다보고, 얼굴을 쓰다듬고, 당신 손에 담겨진 그를 느끼고, 보듬어 껴안고, 뒹굴고, 핥고, 깨물고, 밀쳐내고, 상처받고, 화해하고, 손을 맞잡고, 더 무섭게 상처주고, 위안받고, 위로주고, 어루만지고, 거절하고, 거부하고, 외면하고, 무감히 눈을 감고, 다시 눈을 떠 바라보고, 부릅 뜬 채 응시하고, 고개를 끄덕이고, 한숨을 내쉬고, 고개를 내젓고, 두 손을 맞잡고, 깍지 낀 손가락의 마디를 느끼고, 그 거친 인생에 안도하고, 잎사귀를 바람에 흔들리고, 웅성이고, 잠잠해지고, 귀를 기울이고, 귀를 틀어막고, 달려가고, 숨이 차오르고, 땀을 흘리고, 침을 삼키고, 또 다시 질주하다 넘어지고, 낯선 풍경을 돌아보고, 피부가 벗겨지고, 찔리고, 신음하고, 피흘리고, 주위는 서늘하고, 어둡고, 고요하고, 침묵만이 흐르고, 시야는 흐릿하고, 차가운 물에 손을 담그고, 가라앉고, 더 가라앉고, 저 밑바닥까지, 그렇게, 그 모든 일이 이제 저 사진에서 당신에게.

- 아마추어 감상자를 위한 사진 독해법. 방혜진